2020년 설날을 보내며 – 2020년 01월
2020년 01월 28일에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이번 설은 부모님과 할머니의 산소에 다녀온 것을 제외하고 다른 곳에는 가지 않았다. 요즘 우한 폐렴(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 유행이기도 하고 또한 연휴가 다른 때에 비해서 좀 짧은 탓이다. 덕분에 그동안 다시 시작을 못했던 운동도 다시 시작할 수 있었고, 집에서 아이와 가까운 곳에 놀러 다니며 편히 먹고 놀고 쉴 수 있었다.

장인어른과 장모님을 뵙지 못한 것이 아쉽지만 조만간 찾아뵈는 것으로 정리하고 이번 설을 이렇게 마친다.

Copyright © 현식로그


 


Published on 1월 28, 2020 · Filed under: MyStory;
No Comments

읽어주신 것만으로도 분명히 감사합니다. 글을 남겨주시면 더욱 잊지 못할 것입니다.

 
 
젯팩이 측정한 이 글의 방문자수는 40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