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을 하나 배우는 것이 좋을 듯 – 2020년 4월
2020년 04월 07일에 작성된 포스트입니다.

집과 회사에만 너무 몰입하고 있는 것 같다. 코로나19 상황이 정리될 때까지 집과 회사도 어느 정도 안정되게 하고, 새로운 운동을 하나 배우는 것이 좋을 것 같다.

정신적으로 갇혀 지내다 보니 쓸데없는 작은 것에 예민해진다. 거기에 코로나19까지 있어서 주말에도 마음대로 돌아다니지를 못하니 점점 알 수 없는 ‘두려움’까지 생기는 것 같다. ‘파이팅’이 필요하다.

어떤 운동을 하면 좋을까? 생각해보는 것으로…

Copyright © 현식로그


 


Published on 4월 7, 2020 · Filed under: MyStory;
No Comments

읽어주신 것만으로도 분명히 감사합니다. 글을 남겨주시면 더욱 잊지 못할 것입니다.

 
 
젯팩이 측정한 이 글의 방문자수는 42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