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사의 이사를 앞두고 / 가정은 평화 – 2020년 5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다시 3년만에 회사를 옮겨야 하는 상황이 발생했다. 2018년 중반부터 상황이 좋지 않은 관계로, 처음으로 회사 규모를 축소하기로 결정했다. 지금 있는 곳은 겉보기에는 괜찮은 자리이지만, 3년의 시간동안 좋지 않은 일을 꽤 많이 겪었다.아무래도 뭔...
  •  운동을 하나 배우는 것이 좋을 듯 – 2020년 4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집과 회사에만 너무 몰입하고 있는 것 같다. 코로나19 상황이 정리될 때까지 집과 회사도 어느 정도 안정되게 하고, 새로운 운동을 하나 배우는 것이 좋을 것 같다. 정신적으로 갇혀 지내다 보니 쓸데없는 작은 것에 예민해진다. 거기에 코로나19까지 ...
  •  코로나19, 모든 것이 정지된 듯 – 2020년 3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코로나19의 여파가 엄청나다. 내 생에 처음으로 학교들이 개학을 연기했다. 각 국의 국경이 사실상 폐쇄되고 있고 올림픽도 연기될 수도 있는 상황이 되었다. 미국의 기준금리는 한 번에 1% 포인트를 인하하여 0.00% ~ 0.25% 로 돌아왔고, 우...
  •  한숨 돌리며 / 다시 찾아온 봄 – 2020년 2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한숨 돌리며 2019년 9월부터 2020년 2월 말 현재까지 6개월 동안 회사의 회복을 위해 나름대로의 최선을 다했다. 급여를 낮추고 파트타임 위주의 멤버를 고용했으며 될 수 있는 한 적은 인력으로 모든 것을 해결해가며 인건비 절감을 위해 노력했다...
  •  2020년 설날을 보내며 – 2020년 01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이번 설은 부모님과 할머니의 산소에 다녀온 것을 제외하고 다른 곳에는 가지 않았다. 요즘 우한 폐렴(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 유행이기도 하고 또한 연휴가 다른 때에 비해서 좀 짧은 탓이다. 덕분에 그동안 다시 시작을 못했던 운동도 다시 시작할 수...
  •  2020년을 시작하며 / 2019년을 마치며 – 2020년 1월 
       
    현식로그의 이미지
    [엄마친구가 찍은 일출 사진] 2019년을 마치며 2019년을 지내며 목표는 크게 두가지였다. 가족의 평화와 회사의 안정. 우리 회사는 마지막에 가서야 겨우 안정을 찾을 수 있었다. 나름대로 엄청났던 구조조정 끝에 12월이 되서야 20개월만에 적자...
  •  이 블로그와의 10년, 블로그의 장점 – 2019년 11월 
       [4]
    현식로그의 이미지
    2009년 11월 15일에 이 블로그에 첫 글을 썼고, 이제 10년이 흘렀다. 지난 10년간 블로그를 하며 느낀 블로그의 장점, 매력에 대해 얘기해보려고 한다. 블로그를 운영하는 것의 첫 번째 장점은 하고 싶은 말을 원하는 때에 할 수 있는 것이다...